티스토리 뷰

15일 진행된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행사에서 aoa 걸그룹 출신 설현이 부축을 받으며,

퇴장을 했습니다. 이날 설현은 빙글뱅글, 익스큐즈미, 사뿐사뿐, 심쿵해를 불렀습니다.

소속사 의견으로는 무대 장치 중 하나인 화약으로 인해 어지러움이 발생했다고 밝히고 있습니다.

아무래도 헛구역질 같은 경우는 탑스타 같은경우 이슈가 크게 되는 부분이라 많은 분들이 걱정을 했습니다.

앞으로 건강 관리를 조금 더 해서 좋은 모습으로 설현을 보길 희망합니다.

끝까지 노래 부르기 위해 얘쓰는 모습을 보니 제가 다 마음이 아프더라구요.


댓글
댓글쓰기 폼